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복지정보

근로복지공단, 산재 장애인 창업 지원
작성일
2016-02-18 10:15

(서울=연합뉴스) 안승섭 기자 = 근로복지공단은 재취업이 어렵거나 담보·신용이 부족한 산재 장애인의 경제적 자립을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.

산재 장애인이 창업을 위해 점포를 개설할 경우 최대 1억 5천만원의 점포 전세보증금을 최장 6년간 지원한다. 이자율은 연 2%다. 올해 28명에게 총 21억 4천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.

창업을 희망하는 산재 장애인은 신청서에 사업계획서를 첨부해 창업 예정지를 관할하는 공단 지역본부 또는 지사 재활보상부에 제출하면 된다.

신청 기간은 2월, 4월, 6월, 8월, 10월의 1∼20일이다. 자세한 내용은 공단 홈페이지(www.kcomwel.or.kr)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ssahn@yna.co.kr

<저작권자(c) 연합뉴스, 무단 전재-재배포 금지>2016/02/15 12:00 송고